[부동산 속 세상 이야기] 161회. 기회를 잡으려면 받드시 알아야 할, 1차 금융기관과 2차 금융기관의 차이(1) > 컬럼

본문 바로가기

컬럼

부동산·금융 [부동산 속 세상 이야기] 161회. 기회를 잡으려면 받드시 알아야 할, 1차 금융기관과 2차 금융기관의 차이(1)

페이지 정보

본문

한국에서 사회생활까지 하고 캐나다에 오신 분의 편견 중에 하나가 1차금융과 2차금융의 차이다. 그래서 많은 분들이 1차금융은 대형은행으로 제대로 된 은행, 2차금융은 앞의 대형은행 다음 순위에 있는 변변치 못하고, 살짝 위험할 것 같은 은행으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하지만 이런 인식은 캐나다에서는 잘못하면 좋은 기회를 놓칠 수 있는 편견으로 작용할 수 있기에 이번 기회에 조금 더 명확하게 정리해 두면 좋을 것 같아서 이 칼럼을 기획하게 되었다. 

 

그럼, 한국의 1차금융과 2차금융의 차이는 그렇다고 치더라도, 캐나다는 어떨까? 

 

우선 가장 큰 차이점은 캐나다 금융감독원의 정한 대출이나 예금 등의 은행법규에 직접적으로 통제를 받는 은행들을 1차금융이라고 할 수 있다. 따라서 이 은행들은 대출을 해줄 때, 경우에 따라서 어느 정도 제외조항도 있지만, 일단은 실제로 소득신고를 얼마나 했고 이에 따라서 얼마나 세금을 납부했는지를 기준으로 승인여부를 결정한다.  

물론, 이 소득기준과 함께 신용과 자산증명 등도 확인이 되어야 한다. 하지만, 이런 기타 조건들은 정도의 차이는 있지만 다른 은행 들에서도 비슷하게 적용이 되고 있기 때문에, 1차금융과 2차금융을 구분하는 기준으로 사용하기는 어렵겠다. 

 

또 하나 큰 차이점은 대부분의 분들이 알고 있는 이자율이다. 당연히 1차금융이 2차금융에 비해서 낮은 대출이자율을 제공하고 있고, 이런 이유에서 많은 사람들이 1차금융기관을 선호하게 되는 것이다.  

자, 그럼 여기서 한가지 궁금해 지는 것이, 무엇 때문에 이렇게 이자율에서 차이가 나는 것일까?  

 

가장 간단한 이유는 2차금융기관이 1차금융기관에 비해서 대출을 해주면서 보다 높은 위험을 감수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서, 같은 금액의 돈을 빌리는데, A은 연봉이 1억원으로 회사원이고 신용도 아주 좋다. 반면 B는 신용은 아주 좋은데, 연봉이 5천만원으로 자영업을 하고 있다. 여기서의 차이는 아주 간략하게 비교했을 때 단지 연봉이 5천만원이라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조금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A는 회사원이기에 모든 급여에 대해서 세금신고를 해야 하지만, B는 자영업을 하고 있기 때문에 실제 소득의 일부만을 세금신고 했을 수 있다. 물론 어떤 자영업을 어떻게 하는가에 따라서 아닐 수도 있지만 말이다. 

 

이 예에서 만약 A와 B 둘 다, 1차금융기관에서 대출을 받는다면, B는 분명히 억울할 것이다. 실제로 세금신고한 소득은 적지만, 실제 소득은 더 크기 때문에, 더 좋은 집에 살고 저 좋은 차를 타고 다니는데, 정작 대출액은 A 보다 적을 수 밖에 없기 때문이다. 


교차로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Login

회원가입
이번호 신문보기 더보기

회사소개(KOR) | 광고&상담 문의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327D- 4501 North Road, Burnaby, BC, V3N 4R7, CANADA
TEL. 604-444-4322 (교차로) | 604-420-1088 (TBO) | E-MAIL. vancouver@kyocharogolf.com
Copyright © KYOCHARO NTV ENTERPRISES LTD. All rights reserved.
Developed by Vanple Networks Inc.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팝업레이어 알림